상단여백
HOME 마을 지자체
강서구, 자율방재단 집중 모집

서울 강서구(구청장 노현송)가 오는 19일(월)부터 12월 말까지 자연재난에 효과적으로 대응하고자 자율방재단을 집중 모집한다. 

2010년 발족한 강서자율방재단은 ‘우리 동네는 우리가 지킨다’는 사명아래, 방재의식을 확산 시키고 민간의 방재역량을 강화하기 위한 주민거버넌스다.  

구청과 상호보완적인 역할을 하며 각종 자연재해 발생에 대비하여 피해를 예방하고 재난 발생시 대응하는 역할을 하고 있다. 

현재 20개 전 동에서 333명의 단원이 활동 중에 있다. 구는 늘어나는 자연재난에 효율적인 대응을 위해서 많은 주민의 참여가 필요하다 판단해 이번 집중 모집 기간을 설정하고 주민 참여를 독려한다고 밝혔다. 

자율방재단은 매월 특화된 주제를 선정하여 재난 방재 대비 태세를 점검하고 있다. 

11월에는 가을철 화재 예방 안전점검 활동을 펼쳤으며 12월에는 동절기 예방대책을 추진하는 한편 독거노인 등 재해약자를 방문한다. 

2~3월에는 해빙기 안전점검을, 4~5월에는 행락철 안전사고 예방활동 등 매월 주제를 정하고 일상 속에서 발생할 수 있는 사고를 예방하는데 주력하고 있다. 

한편, 구는 자율방재단을 돕고자 전 방재단원을 대상으로 단체보험 가입을 지원하고 있다. 자율방재단 활동 중 혹시 모를 상해를 입은 경우 적절한 치료를 받게 하기 위해서다. 

지역 사회에서의 후원도 이어지고 있다. 지난 6일에는 지역 내 강서새바른병원-강서자율방재단 간 업무협약식을 맺었다. 지역 사회를 위해 봉사하는 자율방재단을 후원하기 위해서다. 앞으로 자율방재단과 그 가족들은 자율방재단임 증명하면 병원 원무과에서 제공하는 편의 등을 제공받을 수 있다. 

자율방재단에 참가하는 방법은 구청 재난안전과(2600-6439) 및 각 동 주민센터를 방문하여 신청서를 작성하면 된다. 

구 관계자는 “자율방재단 활동을 하시면서 지역방재사 자격증을 스스로 취득하시는 분도 15분이나 계신다”라며 “우리 동네를 스스로 지킨다는 자부심을 가지고 동네 살피며 새로운 사람들을 사귈 수 있는 좋은 기회다” 라고 말했다. 

이에 대한 기타 자세한 문의는 강서구청 재난안전과(2600-6439)로 하면 된다. 

이용석 기자  newson1222@gmail.com

<저작권자 © 뉴스온,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용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