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마을 제주
롯데지알에스, 제주 서귀포에 친환경 커피 퇴비 전달

[뉴스온 = 박지현 기자] 롯데지알에스가 지난 27일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에 위치한 농가를 방문해 친환경 커피 퇴비를 전달했다.

롯데지알에스는 지난 4월 12일 동반성장위원회와 케이실크로드와 함께 동반성장 상생협력 협약식의 일환으로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신효동에 샛별감귤농장에 방문해 연간 240톤 가량의 퇴비를 지원하기로 했다.

롯데지알에스는 2016년부터 엔제리너스커피 매장에서 커피 추출 후 발생하는 커피박을 퇴비로 재 생산해 지원하고 있다.

커피 추출 후 발생하는 커피박을 이용한 커피 비료는 토양의 유기질, 작물 생육 촉진과 토양의 산성화를 방지할 수 있는 개량 효과와 병충해 피해를 방지할 수 있는 효과가 있다.

또한 농가에서 커피 퇴비를 활용으로 생산된 농특산물을 엔제리너스커피 제품 원료로 납품 받아 제품 개발에 주원료로 활용해 농가의 판로 확대를 지원하기로 하였으며, 제주농가 또한 커피 퇴비 지원으로 연간 16억 원 상당의 비료 구매비용 절감과 지속적인 토양 개량으로 고품질의 작물을 수확할 수 있어 농가의 소득 증대로 이어질 수 있다.

롯데지알에스 관계자는 “2016년에는 제주 특산물 한라봉을 활용해 엔제리너스커피에서 한라봉에이드, 한라봉 주스 등을 선보였다”면서 “고객에게는 좋은 품질의 원재료를 사용한 제품을 제공하고 중소기업과 제주 농가가 함께 성장할 수 있는 공유가치창출의 프로세스를 지속적으로 이어 나갈 것이다”고 전했다. 

박지현 기자  newson1222@gmail.com

<저작권자 © 뉴스온,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지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