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동서식품 쪽방촌에 폭염구호물품 전달
임직원들이 폭염구호키트를 운반하고 있다.

동서식품(대표 이광복)이 본격적인 무더위를 앞두고 폭염 구호물품 구입비 3000만 원을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를 통해 기부하고, 구호물품을 직접 전달하는 봉사활동을 진행했다.

봉사활동에 참여한 동서식품 임직원 30명은 서울 종로구 창신동에 위치한 쪽방촌 330가구를 방문해 폭염구호키트를 전달하고 안부를 살폈다. 

폭염구호키트는 무더위로 인한 사고예방을 위한 영양죽, 반조리 식품 등의 식료품과 휴대용 선풍기, 모기약 등의 생활용품으로 구성됐다.

봉사활동에 참여한 임직원 정관영 씨는 “뜨거운 여름 날씨에 특히 취약한 쪽방촌 주민 분들에게 폭염구호키트가 실질적인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며 “잠시나마 더위를 잊고 건강한 여름 보내셨으면 좋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동서식품 이규진 CSR 담당자는 "앞으로도 지역사회의 취약계층을 돕기 위한 다양한 나눔활동을 꾸준히 펼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동서식품은 금년 2월 이재민을 위한 긴급 구호키트를 제작해 기부하고, 4월 강원도 산불 구호 성금 및 물품을 기부하는 등 재해재난 관련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하고 있다.

고준희 기자  newson1222@gmail.com

<저작권자 © 뉴스온,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준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