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아파트 서울
호반건설 '양재역 역세권 청년주택' 시공사 선정

호반건설은 ‘양재역 역세권 청년주택’의 사업계약을 체결했다.

이번의 시공사 선정으로 강남권 청년주택 시공도 맡게 됐다.

‘양재역 역세권 청년주택’은 서울 서초구 양재역(3호선, 신분당선) 역세권인 서초구 양재동 산 17-7에 지하 6층 ~ 지상 19층, 1개동 342가구 및 부대시설을 짓는 사업이다.

착공은 2019년 하반기 예정이다.

호반건설 관계자는 “이번에는 강남권 청년주택인 양재역 청년주택의 시공을 맡게 됐다”며 ”삼각지역, 불광역에 이어 세 번째 수주인데, 앞으로도 역세권 청년주택 수주에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역세권 청년주택 사업은 서울시가 민간 사업자에 건물 용적률 완화, 세금 감면 등 혜택을 제공하고, 민간 사업자가 역세권에 공공 및 민간 임대주택을 지어 시세보다 저렴하게 청년층에게 우선 공급하는 정책이다.

서울시는 2022년까지 역세권에 청년주택 8만 가구를 지을 계획이다.

이용석 기자  newson1222@gmail.com

<저작권자 © 뉴스온,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용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