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육 초등
양천구 '기특한 프로젝트' 시상식 개최

양천구(구청장 김수영)는 4일 구청5층 열린참여실에서 3월부터 8월까지 진행한 ‘2018 기특한 프로젝트’ 시상식을 개최했다.

‘기특한 프로젝트’는 ‘기후변화대응에 특별한 프로젝트’의 줄임말로 날로 심각해지는 기후변화와 지구온난화 등에 대해 준비된 미래세대 주인공을 육성하는 프로젝트다.

기후변화와 에너지문제는 어린시절부터 인식하고 습관화하는 것이 중요하다. 이에 구는 구립어린이집 65개소와 소속어린이 4,000여 명을 대상으로 기특한 프로젝트를 실시했다. 

에너지절약과 관련해 행동 요령을 실천하는 ‘개인실천 부문’과, 어린이집의 에너지 절약 실천 및 기후변화 관련 교육 실시 등과 관련한 ‘단체실천 부문’으로 나누어 진행됐다.

구는 이날 프로젝트 추진실적을 평가해 우수 실천 어린이집 6개소(파랑새어린이집, 둥지어린이집, 누리봄어린이집, 큰솔어린이집, 해나라어린이집, 신나는어린이집)와 대표 어린이 6명에 대한 시상 및 인증식을 개최했다.  

가장 높은 평가를 받은 ‘파랑새 어린이집’은 에너지 절감실적 및 교육실적, 에코·승용차 마일리지 가입률 등에서 고르게 우수한 평가를 받았다.

또한 기후변화대응 행동요령 5가지에 대한 이행을 잘 실천해 기특한 어린이로 선정된 717명의 어린이를 대표해 6개소 어린이집의 대표 어린이 6명이 기특한 어린이 인증식을 가졌다.

기특한 어린이 인증식에서는 양천구 캐릭터 ‘해우리’를 인형으로 제작한 ‘기특한 어린이 인형’을 수여했다.

김수영 양천구청장은 “기후변화와 에너지 문제는 누구나 심각성을 인정하지만 나부터 습관화하여 실천하지 않으면 어떤 국가나 도시도 그 문제를 해결해 줄 수 없다”며 “어린 시절부터 인식하고 습관화할 수 있는 교육이 매우 중요하기 때문에 이런 배경에서 추진하게 된 기특한 프로젝트를 앞으로 더욱 확대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박지현 기자  newson1222@gmail.com

<저작권자 © 뉴스온,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지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