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전자랜드 에어컨 '1~8월 누적판매량' 전년比 8% 증가

전자랜드프라이스킹(대표 홍봉철)은 올해 1월부터 8월까지 에어컨 판매량이 전년 동기 대비 8% 증가했다고 밝혔다.

같은 기간 벽걸이형 에어컨은 10% 증가, 스탠드형 에어컨 7% 판매 증가했다. 전자랜드는 기존에 거실에만 에어컨을 두던 고객들이 폭염이 시작되면서 각 방에도 에어컨 설치를 하기 시작해, 벽걸이형 에어컨의 판매 증가율이 조금 더 높은 것으로 분석하고 있다.

전자랜드의 2018년 에어컨 판매량은 아직 올해가 4개월 남았음에도 불구하고 2017년 전체 에어컨 판매량을 넘어섰다. 2018년 1월부터 8월까지의 에어컨 판매량은 2017년 전체 에어컨 판매량보다 0.03배 더 많다.

전자랜드 관계자는 “날씨가 최고의 마케팅이었다”며 “작년의 에어컨 판매 성과가 좋았기에 올해 8%의 판매량 증가도 좋은 성과로 보고 있다”고 말했다.

박지현 기자  newson1222@gmail.com

<저작권자 © 뉴스온,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지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