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뉴스온문화
넥슨 '피파온라인4 챔피언십 2018 프리시즌' 결승전 개최

㈜넥슨(대표 이정헌)은 25일 EA 아시아 스튜디오인 스피어헤드(Spearhead)가 개발하고 자사가 서비스하는 정통 온라인 축구 게임 ‘EA SPORTS™ FIFA 온라인 4(이하 ‘FIFA 온라인 4’)’를 겨루는 e스포츠 대회 ‘EA SPORTS™FIFA 온라인 4 챔피언십 2018 프리시즌(이하 ‘FIFA 온라인 4 챔피언십 2018 프리시즌’)’ 결승전을 성황리에 마쳤다.

25일 오후 12시 서초구 넥슨아레나에서 진행된 ‘FIFA 온라인 4 챔피언십 2018 프리시즌’은 ‘1st’ 팀과 ‘한라산’ 팀의 결승 경기로 막을 내렸다.

FIFA 온라인 4’ 첫 대회 우승의 영광은 ‘한라산’ 팀에게 돌아갔다. 우승팀 ‘한라산’은 상금 1,200만 원과 정규시즌 출전 시드권을 획득하고, 준우승 상금700만 원은 ‘1st’ 팀에게 돌아갔다.

결승전은 양 팀 모두 매 세트 승패를 거듭하며 5세트까지 치열한 접전을 유지했다. 특히 마지막 세트에서 ‘한라산’ 팀의 송세윤과 ‘1st’ 팀의 이호가 연장 후반까지 팽팽한 기량으로 긴장감을 유지했으나 연장 종료 직전 송세윤이 결승골을 기록하며 대회 첫 승리의 주인공으로 등극했다. 송세윤은 4강에서 강력한 우승 후보였던 ‘Un-Limited’ 팀의 김정민 선수와 결승 상대팀 원창연 선수를 모두 잡아내며 이번 대회에서 한껏 물오른 기량을 과시했다.

경기 다시보기와 이번 대회에 대한 보다 자세한 내용은 ‘FIFA 온라인 4’’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이용석 기자  newson1222@gmail.com

<저작권자 © 뉴스온,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용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