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현대산업개발, 1분기 역대 최대 실적 기록

[뉴스온 = 고준희 기자] HDC현대산업개발이 올해 1분기 주택가격 상승 및 분양률 호조에 따른 매출 증가 등으로 인해 1분기 기준 역대 최대 실적을 기록했다.

HDC현대산업개발은 올해 1분기(연결기준-분할 영향 반영 전) 실적을 잠정 집계한 결과 매출 1조 4261억원, 영업이익 1555억원을 기록했다. (연결기준-분할 영향 반영 후) 실적은 매출 3337억원, 영업이익 262억원을 기록했다고 25일 공시했다

매출액은 (연결기준-분할 영향 반영 전) 실적기준으로 지난해 1분기보다 25.9% 증가했고, 영업이익은 같은 기간 10.3% 늘었다. 당기순이익은 1331억원으로 지난해 1분기보다 29.5% 급증했다.

이와 같은 실적은 정부의 주택시장 규제 지속 및 금리 상승에도 서울·수도권 지역 중심의 주택 가격 상승 및 분양률 호조 등의 영향으로 풀이된다. 또한 앞으로도 지속적인 서울·수도권 지역의 분양가격 상승과 평균 99%에 가까운 분양률에 따라 지속적인 수익성 확대가 기대된다.

한편, HDC현대산업개발은 5월 1일부로 지주회사인 HDC와 사업회사인 HDC현대산업개발로 분할하는 지주회사 전환을 앞두고 있다. 지주사인 HDC는 자회사 관리와 투자사업 및 부동산임대사업 등을 영위하는 투자회사 역할을 하게 된다.

사업회사인 HDC현대산업개발은 개발 및 운영사업, 주택, 건축, 인프라 사업 등 전문성을 강화하고 HDC현대PCE의 PC사업부문, 호텔HDC와의 호텔 및 콘도사업 시너지 효과를 통해 사업경쟁력을 높이는데 주력하여 종합부동산 디벨로퍼로서의 역량을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또한 이번 분할을 통해 경영효율성·투명성을 극대화하고 책임경영체제를 확립해 기업과 주주의 가치를 끌어 올릴 전망이다.

고준희 기자  newson1222@gmail.com

<저작권자 © 뉴스온,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준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