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미래에셋생명, 3% 통 큰 배당으로 주주 환원당분간 고배당 정책 유지

[뉴스온 = 이용석 기자] 미래에셋생명(대표 김재식)은 주당 평균 주가 3% 이상을 배당한다고 2일 공시했다.

금감원 전자공시시스템 공시에 따르면 미래에셋생명은 주주가치 제고를 위해 결산월인 12월 한 달간 종가기준 산술평균 주가의 3% 이상을 주주에게 현금 배당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미래에셋생명은 이러한 시장 친화적 배당정책은 새로운 자본규제(K-ICS)의 윤곽이 드러나는 2019년까지 유지한다고 덧붙였다. 

실제 배당은 책임준비금 수준 및 보험 계약상 의무 등을 준수하는 범위 내에서 이사회와 주주총회의 의결을 거쳐 확정된다.

김재식 미래에셋생명 대표이사는 “현재 미래에셋생명은 건전한 자산-부채 구조 및 영업 활성화를 바탕으로 지속적인 배당성향 개선을 추진하고 있다”며 “주식 가치의 정상화를 위해 배당성향이나 시가배당률 측면에서 시장 친화적 정책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용석 기자  newson1222@gmail.com

<저작권자 © 뉴스온,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용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