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아파트 서울
GS건설 신반포센트럴자이 견본주택 문전성시

[뉴스온 = 이용석 기자] GS건설 신반포센트럴자이 견본주택이 큰 호응을 얻고 있다.

GS건설은 지난 1일 오픈한 신반포센트럴자이 견본주택에 주말까지 3일간 약 2만5,000여 명이 방문했다고 밝혔다. 특히 주말에는 가족 단위의 방문객이 많아 오후 늦게까지 연장 운영했다.

GS건설에 따르면 신반포센트럴자이 견본주택 오픈 첫날인 9월 1일(금) 6,000여 명이 방문한 데 이어 2일(토) 9,000여 명, 3일(일) 1만여 명(추정) 등3일간 약 2만5,000여 명이 다녀갔다.

GS건설 분양 관계자는 “내방객이 많을 것으로 예상은 했지만, 이렇게 큰 호응을 얻고 있는 건 예상 밖의 결과” 라며, “평일 방문을 유도하고 있지만,주말 방문객이 몰려 오후 10시까지 견본주택 운영시간을 4시간 연장했다”고 말했다.

신반포센트럴자이 분양가는 3.3㎡당 평균 4,250만 원으로 합리적이다. 1차 계약금은 5,000만 원 정액제이며, GS건설은 무주택 실수요자를 위해 시공사 보증으로 중도금 40% 대출을 알선해 줄 계획이다. 발코니 확장도 무상 제공된다.

청약일정은 오는 6일(수) 특별공급을 거쳐 7일(목) 당해 1순위, 8일(금) 기타 1순위 접수를 받으며 당첨자 발표일은 15일(금)이다.

한편 신반포6차 재건축으로 들어서는 신반포센트럴자이는 지하 2층 지상 35층 7개 동 757가구다. 이 가운데 전용면적 59㎡ 61가구, 84㎡ 28가구, 98㎡ 18가구, 114㎡ 35가구 등 142가구를 일반분양한다.

견본주택은 서울시 강남구 영동대로 319 자이갤러리에 있으며 입주는 2020년 4월 예정이다.

이용석 기자  newson1222@gmail.com

<저작권자 © 뉴스온,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용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