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아파트 수도권
김부선, 아파트 난방비리 구청 감사결과 공개

배우 김부선이 아파트 난방비 비리 의혹 관련해 구청 조사결과를 공개했다.

지난 7월 30일 김부선은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딱 3년째 입니다 3일이면 해결될줄 알았어요. 관리비리 난방비리 말입니다. 성동구청에 수차례 방문하고 주민들 서명 수차례 받아 성동구청장님께 전해드리고 그 결과 드디어 우리아파트 관리실태 1차 조사 끝났습니다"라는 글을 게재했다.

이어 "예상대로 의혹투성이 입니다. 수사가 필요하다는 의견도 있습니다. 제가 해냈습니다. 제 자신이 너무 자랑스럽습니다. 끝까지 저에 외침을 아프게 경청해주시고 공정한 조사가 이뤄지도록 관리 감독하여주신 정원오 성동구청장님께 존경과 감사를 전합니다. 불의와 타협하지 말라고 부정부패 잡아내라고 잘 싸우라고 지지성금까지 보내주신 벗님들 고맙습니다. 당신들 격려와 지지로 해냈습니다. 사랑합니다"고 덧붙였다.

지난해 김부선은 자신이 살고있는 서울 성동구 옥수동 H 아파트 일부 가구의 난방비가 실제 사용량보다 적게 부과됐다며 조직적인 난방비 비리 의혹을 제기한 바 있다.

이후 경찰 당국은 성동구청으로부터 수사 의뢰를 받아 해당 아파트에서 60여 가구를 조사했지만 증거 부족으로 무혐의 처리했다.

하지만 경찰 당국은 난방기 열량계 고장 여부를 확인하지 않아 난방비를 제대로 부과하지 않은 혐의로 관리소장 3명에 대해 불구속 입건했다.


이지영 기자  webmaster@news-on.kr

<저작권자 © 뉴스온,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